11/15 토요일

조회 수 895 추천 수 0 2014.11.15 17:12:07

오늘은 집에서 놀았다.

그리고 나서 숙제를 시작하려는데 민경이가 와서 놀자고 했다.

나는 당연히 못 놀았다. 숙제는 일찍하는게 좋겠다.


쭉쭉빵빵천재소년

2014.11.15 19:27:20
*.62.202.110

오늘 염채윤에게 너무미안하다(미안해ㅠㅠ)

그리고 집에왔다

염채윤 미안해

안시현

2014.11.15 22:22:54
*.243.29.180

오늘은 소망이랑 채윤이랑 놀았다.

놀다가 콘서트를 갔다.

비보이도 오고 재밌었다.


염채윤

2014.11.16 12:14:00
*.112.109.191

오늘은 시현이랑 소망이랑 민경이랑 누구누구와 누구누구와 놀았다.

그런데 000이 울어서 해결을 해주려고 갔다.

그런데 이00이 나한테 "니가 선생님이냐?"하는 말을 듣고 기분이 완전 상했고 이00이 나한테 "에휴"라고 해서 짜증 났다.

괜찮괜찮

2014.11.16 12:16:51
*.50.93.45

오늘 할머니가 유럽가시고 처음으로 할머니댁에 갔다.

할마버지 혼자 계셨다.

할머니댁에서 TV만 봐서 심심했다

민경

2014.11.16 14:35:19
*.47.173.151

2시 쯤에는 예설이랑 놀았다.

4시 쯤에는 채윤,소망,시현이랑 놀았다.

기분 나쁜일이 쫌 있었지만 재밋었다.

시간을거스르는자

2014.11.16 15:30:24
*.237.31.78

오늘 서울에 있는 친할머니댁에 갔다.

길이 엄청 밀려서 42킬로미터인데 2시간 40분이나 걸렸다.

멀미때문에 힘들었다.

채연

2014.11.16 18:57:15
*.117.59.116

성당에 갔다.

보편지향기도를 했는 데 조금 떨렸다.

그리고 미사 시간에 선생님들께서 연극을 하셨다.

.

2014.11.16 19:20:26
*.238.133.77

오늘은 숙제를 다끝내고 시현.민경.채윤이와 놀았다

놀다가 시현이와 채윤이와 같이 콘서트에 갔다

비보이. 스트리트댄서 등 많은 사람들이 나왔다

재미있었다

나니꼬래

2014.11.16 20:19:08
*.238.216.178

12지 자지않고 않었다

너무졸렸다

잠을많이잤다

황유빈

2014.11.17 07:59:33
*.229.25.24

변신을 다 읽었다.

그레고르가 불쌍했다.

하지만 나도 벌레를 무척 싫어해서 가족들의 마음에 공감이 갔다.

JSH

2014.11.17 07:59:34
*.229.25.39

오늘은 감기에 걸렸다.

계속 기침한다.

괴롭다.

Milk

2014.11.17 08:19:40
*.98.195.5

흠...토요일에는 재밌게놀았다

다만 하나의 일이있었다ㅣ

약간 이해가 안간다 

유토피아레이

2014.11.17 18:13:30
*.70.157.11

오늘 동생생일이다.

누구냐면 바로.................

 

 

 

 

 

 

 

 

 

 

 

 

 

 

 

 

 

 

 

 

 

 

 

 

은후!!!

dalmoi

2014.11.21 12:20:19
*.203.32.66

11/14~16금토일

천준상

금요일

친구들이랑 재밋게 놀고 학원에가서

수학 ㅎ ㅏ고 집에왓다

토요일에 형친구네랑 가서

재미있는것을했다

그래서 집에와서 라면 먹었다

일요일

그냥 집에서 컴햇다

완전 재미잇었다

핸폰겜도햇다

 

홍국영

금요일에 축구를 했다

축구는 재미있다

다음에 또 하고 싶다

토요일에는 집에서

뒹굴뒹굴을 하였다

좋았다

일요일에는 친구들을

만나서 아주좋았다

다음에 또 놀고싶다.

 

이진성

금 학교 끝나고 채원이랑 이런저런 이야기를 했다.

그리고 치호와 국영이와 놀았다.

그리고 집에 갔다.

토 애들이랑 놀았다.

분수대 공원에서 놀았다.

재미있었다.

일 애들이랑 놀았다

운동장에서 놀았다

참 재미있었다.

 

 

형준우

: 친구들과 게임을 했다.

재미있었다.

다음에 또 하기로 약속했다.

: 친구들과 놀았다.

재미있었다.

다음에 또 놀고 싶다.

: 햄버거를 먹었다.

맛있었다.

다음에 또 먹고 싶다.

허경민

:도은이와 밖에서 놀았다.

자전거를 탔다.

재미있었다.

 

 

 

조성권

대구할머니가수원에올라았다.

정말 좋았다.

수원화성도갔다.

 

 

곽예빈

나는 오늘 울고싶엇다.ㅠㅠ

나는 이상하게도 싸한느낌이

들어었다.ㅠㅠ

나는 오늘은 방콕했다.

ㅠㅠ심심하다.

ㅠㅠ 힘들다

오늘은 추수감사절

발표회를 했다.

긴장된다.

 

신윤지

체육시간에 공 던지기를 했다.

공 던지기를 할 때 나는

도움이를 했다

희주랑 애버랜드를 갔다

T를 탈 때 2시간을 기다려서

탔다 너무 힘들었다.ㅠㅠ

 

 

신윤지

생일을 맞이하여 가족들과

함께 외식을 했다.

생선을 받았을 때 기분이 좋았다

 

희주

체육시간에 공 던지기를 했다.

던질 때 부끄러웠다.

힘들었다.

윤지랑 에버랜드를 갔다.

T를 탔다.재미있었다.

윤지랑커플반지를 샀다.

숙제를 했다.짜증났다.

그리고 숙제만해서 심심했다.

힘들었다.

 

송예설

오늘 체육시간에 공 던지기를 했다.

꽤 멀리 가서 기분이 좋았다.

다음번엔 더 멀리 던지고 싶다.

민경이랑 만나서 놀았다.

민경이 공으로 놀았다.

재미있었다.

오늘은 교회에 갔다.

집에 왔다.

또 교회 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2366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2659
568 11.10 월요일^^ [19] JSH 2014-11-10 898
567 11.11.금 [11] 정의로운태환 2016-11-11 897
566 7/2 [1] 연수 2016-07-04 897
565 3/21일 [17] jenny13 2016-03-21 897
» 11/15 토요일 [14] 다다 2014-11-15 895
563 하늘이 아름다운 금요일 [6] 쭉쭉빵빵천재소년 2014-11-08 896
562 12월 5일 금요일 세줄쓰기 [16] 뿡뿡이 2014-12-05 895
561 2016.3.5 [10] 김민주 2016-03-05 894
560 12.7 수 [11] 그냥의신 2016-12-07 893
559 9.13.화 [12] 정의로운태환 2016-09-13 893
558 11월 28일 금요일 [25] 뿡뿡이 2014-11-28 893
557 9월 7일 [13] 6번 2016-09-07 890
556 7워어얼4아일 [4] 최지성 2016-07-04 890
555 5월13일 금요일 [12] *공부벌레* 2016-05-13 890
554 무언가 기다려지는 토요일 [21] _sun.dae.mat.it.da_ 2014-11-08 890
553 2014년10월19일일요일 [18] 염채윤 2014-10-19 888
552 2014.1.22.목 [11] 최소망 2015-01-22 887
551 16.11.29.화 [11] ㅎㄷㅇ 2016-11-29 885
550 7/7 [1] jenny13 2016-07-07 884
549 2월 23일 월요일 [3] 마이티데빌 2015-02-23 8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