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4.월

조회 수 1069 추천 수 0 2016.10.24 15:25:14

나는오늘 5교시때 종이라면을 먹었다.

라면을 다같이 나눠먹었다.

역시 다같이 나눠먹으니 더욱 맛있는것 같다.


jenny13

2016.10.24 15:52:54
*.229.25.61

오늘은 5교시에 뽀글이를 해먹었다.

처음에 물을 많이 넣어서 좀 싱거울줄 알았는데 맛있었다.

학교에서 이런경험을하니 신기하고 재밌었다.

최지성

2016.10.24 20:12:01
*.178.233.122

오늘 5교시때 종이라면을 먹었다.

맛이 굉장히 좋았다.

그런데 그릇은 왜가져온거야

도승현

2016.10.24 20:34:33
*.223.3.48

오늘 5교시 때 반에서 종이냄비라면과 뽀글이를 만들었다

종이가 타지않아 신기하였다

라면봉지로 라면을 먹을 수 있는 것도 신기하다

ㅇㅈ

2016.10.24 20:51:14
*.50.93.124

오늘 5교시에 라면을 먹었다.

난 컵라면을 가져갔는데 맛있었다.

너무너무너무

황채원

2016.10.24 22:02:19
*.238.108.190

오늘은 5교시에 라면을 먹었다.

선생님께서 종이냄비의 원리를 설명해주셨다.

신기하고 맛있었다.

ㅈㅁ

2016.10.24 22:09:23
*.9.5.69

오늘 5교시에 뽀글이를 해먹었다

전에 먹었던거랑 좀 달랐다

많이 불었지만 맛있었다

ericfive55555

2016.10.24 22:36:16
*.178.207.172

오늘은 5교시에 라면을 끌여서 먹었다.

먹고 나서 는 피구를 했다.

정말 재미있었다.

*공부벌레*

2016.10.24 22:58:23
*.11.146.17

오늘 5교시에 라면을 끓여 먹었다.

여자는 뽀글이로 해 먹고 남자는 종이냄비에 끓예 먹었는데,  오늘 뽀글이를 처음 알았다.

신기했다.

채은

2016.10.25 00:07:59
*.178.122.134

오늘 5교시에 라면을 끓여 먹었다.

봉지라면을 가지고 뽀글이를 끓였는데,

맛있었다.

배민지

2016.10.25 01:38:29
*.120.113.106

오늘은 기분이 좋다

왜냐하면, 나는 4일 후면 여행을 가기 때문이다

 여행의 모든 과정이 너무 설렌다~~!!!!

도건

2016.10.25 07:57:32
*.117.142.31

5교시에 라면을 만들어 먹었다

남은시간은 피구를했다 재미있었다

라면을 또 먹고싶다

ㅅㅈ

2016.10.25 08:01:35
*.178.233.36

5교시에 종이냄비랑 뽀글이를 먹었다

신기하고 맛있고 재미있었다

다음에 또 하고 싶다


김민주

2016.10.25 08:51:02
*.35.140.209

오늘 뽀글이아 종이냄비에 라면을 끓여 먹었다

신기하고 맛있었다

다음에 또 먹어보고 싶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0919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1239
688 2014년12월14일일요일 [17] 염채윤 2014-12-14 1132
687 2016.3.2 dalmoi 2016-03-02 1129
686 우유600ml를 마신 12월 8일 월요일! [18] 비둘기야먹자~ 2014-12-08 1118
685 6.8.수 [14] 정의로운태환 2016-06-08 1117
684 2014년 12월22일 [12] 안시현 2014-12-22 1117
683 6월 2일 목요일 [14] 최지성 2016-06-02 1104
682 매우 추운 12월 9일 화요일 [19] 비둘기야먹자~ 2014-12-09 1102
681 12월 15일 월요일 [35] 뿡뿡이 2014-12-15 1096
680 6월 3일 금요일 [11] *공부벌레* 2016-06-03 1087
679 12월 19일 금요일 [12] 황산벌의치킨맞서싸운피자 2014-12-19 1087
678 3/18일 불금!!! [11] jenny13 2016-03-18 1076
677 9.2 세줄 쓰기 [13] 배민지 2016-09-02 1073
» 10.24.월 [13] 정의로운태환 2016-10-24 1069
675 12월 17일 수요일 세줄쓰기 [19] 뿡뿡이 2014-12-17 1069
674 11.8.화 [13] 정의로운태환 2016-11-08 1061
673 태극기 휘날리며를 봤던 수요일 [8] 유토피아레이 2014-12-10 1061
672 목요일12월25일 크리스마스 [32] 잘생긴사무라이 2014-12-25 1057
671 2015년 2월 24일 화요일 [3] 채연 2015-02-24 1055
670 8.24.수 [16] 정의로운태환 2016-08-24 1044
669 12/21 일 [15] 민경 2014-12-21 1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