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들아 오늘 9시에 첼시vs사우트햄튼 사거든


오늘도 많은 투표 부탁해.~~^^


나는 사우트햄튼 한표!


잘생긴사무라이

2014.12.28 15:44:01
*.77.221.5

나는 첼시한표!

엉뚱레반도프스키

2014.12.28 15:46:01
*.77.221.5

아 그리고 위에 내가 실수로 오타를 쳐서

사거든 이아니라 하거든이야.

잘생긴사무라이

2014.12.28 15:51:18
*.77.221.5

오늘 할머니네가서 짱구는 못말려극장판

로봇제국의 역습을 봤다

재미있으면서 신기하고 슬펐다

민경

2014.12.28 19:04:06
*.165.40.58

오늘은 규빈이랑 교회에 갔다.

그리고 집에 와서 영화보고 액체괴물도 만들었다.

또 규빈이 탱탱볼로 놀았는데 두개다 사망했다.

불쌍하다.

채연

2014.12.28 20:36:27
*.117.59.116

부모님과 광교 호수 공원에 갔다.

호수가  다  얼어있었다.

오랜만에 부모님과 이야기 나누며 걸으니까 너무 좋았다.

뜐땽이-미니데빌-

2014.12.28 20:36:42
*.77.221.120

오늘 외식했다

고기가 맛잇엇다

아주 편하다 내일 월요일인데 학원 방학잼

최소망

2014.12.28 20:43:45
*.62.190.74

오늘은 부산에 있는 B&W stay7에 왔다

부산가기전에 해인사에 갔다

팔만대장경을 봤는데 신기하다

염채윤

2014.12.28 23:37:47
*.238.55.206

오늘은 할일을 했다.

내일이 기대가 된다.

왜냐하면 엄마랑 어디를 가기로 했기 때문이다.

유토피아레이

2014.12.29 18:18:30
*.70.157.11

오늘 저녁에 삼겹살을 먹으러 갔다.

상추에 싸서 맛있게 먹었다.

엄청 배부르다.

순대맛있다짝짝짝

2014.12.29 20:26:38
*.178.122.173

나의 사촌이 놀러왔다.

방방을 갔다.

재미있었다.

JSH

2014.12.30 17:03:57
*.36.143.208

오늘은 송어를 잡으러 갔다.

낚시를 했다.

재미있었다.

안시현

2014.12.31 10:50:57
*.97.3.236

엄마와 계속 공부를 했다

너무 힘들었다

그런데 엄마와 해서인지 이해가 잘됬다.

다다

2014.12.31 14:20:14
*.119.83.158

오늘은 민경이랑 교회에 갔다.

갔다와서 민경이네 집에서 액체괴물을 만들면서 놀았다.

재밌었다.

황유빈

2015.01.05 11:11:20
*.229.25.24

할아버지와 엄~~~청 많이 걸었다.

걸으면서 강아지도 봤다.

완전 귀여웠다.

포켓메이플스토리

2015.01.06 21:17:02
*.238.216.90

할머니댁에갔다

기분이아주좋았다

친적동생하고놀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2651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2904
368 1월 19일 월요일 [13] 비둘기야먹자~ 2015-01-19 780
367 12월29일월요일 [13] 뜐땽이-미니데빌- 2014-12-29 779
366 2014년 11월 5일@@ [18] 안시현 2014-11-05 775
365 빨대 천국이 된 목요일 (-_-) [20] 우유는우유병에먹어야제맛 2014-11-06 774
364 16.12.5 [10] jenny13 2016-12-05 773
» 12월28일 일요일 [15] 엉뚱레반도프스키 2014-12-28 771
362 2014.7.30 [15] Seattlesarah 2014-07-30 772
361 3월 7일 [12] dalmoi 2014-03-07 766
360 2015年 1月 23日 金 [11] 비둘기야먹자~ 2015-01-23 766
359 8.11 세줄쓰기 [12] 황유빈 2014-08-11 765
358 2014.7.31 [18] 최소망 2014-07-31 763
357 0805 [19] JSH 2014-08-05 762
356 0808 [15] JSH 2014-08-08 762
355 8.3 세줄쓰기 [15] ★비둘기★ 2014-08-03 761
354 2015년 12월 14일 안시현 2015-12-14 761
353 2015.2.1 일요일 [14] 최소망 2015-02-01 759
352 1/9월 [13] 뜐땽이-미니데빌- 2015-01-09 758
351 3.4 금요일 [1] 당신이라면눈앞에있는순대를드실것입니까? 2016-03-06 758
350 2014년 3월 9일 [12] ashley 2014-03-09 751
349 금요일 [19] 채원 2014-10-31 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