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1

조회 수 968 추천 수 0 2016.07.21 16:45:07

오늘은 방학하기 하루 전날!

가방은 매우 무거웠다

학급문집도 미리 조금 보았다


정의로운태환

2016.07.21 16:56:15
*.136.20.204

나는 오늘 가방이 새책 때문에 너무

무거웠다.  그것도  오늘 티볼해서 글러브도 

가져왔는데 엄마가 와서 다행이다.  땡큐

*공부벌레*

2016.07.21 18:24:39
*.117.139.136

청소를 하는데 학급문집이 왔다.

조금 읽어봤는데 재미있었다.

빨리 받았으면 좋겠다.

우진쓰--

2016.07.21 20:24:42
*.50.93.124

내일이 *여름방학식*이지만 난 오늘 점심시간에 그리 기분이 좋지 않았다.

1.넘어져서 까진 무릎덕에 많이 아팠음 2.000과 00이 내 사물함을 막고 게속 버텨서 3.너무 더워서.

이런일이 있었지만 그래도 내일이 방학이니 힘내야겠다!!4교시!!우와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ㅏㅏ앙ㅇㅇ아아앙

최지성

2016.07.21 20:47:00
*.235.60.119

오늘은 새 교과서를 받았다.

굉장히 무거워서 넘어질뻔했다.

내일이 방학이라 기쁘다.

그냥의신

2016.07.21 22:02:20
*.47.173.148

내일은 방학   느므 좋다

빨리  방학아 나에게 오너라

너무 좋다

김민주

2016.07.21 22:59:38
*.130.119.150

오늘 방과후 보충을 하고 외식을 했다

근데 맛이 별로였다

그다음에 집에 돌아와서 영어수업을 했다

황채원

2016.07.21 23:31:35
*.238.55.42

오늘은 해금에서 너무 피곤했다.

집에 돌아오니 10 여서 그때 숙제를 했다.

너무 피곤하다.

조수현

2016.07.21 23:38:20
*.226.249.79

나는 오늘 티볼을 했다.

너무 더워서 힘들었다.

더울때는 티볼을 하기 싫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2479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2763
648 4.12.화 [17] 대위강태환 2016-04-12 1018
647 오늘 [19] 연수 2016-05-20 1012
646 6.13.월 [10] 정의로운태환 2016-06-13 1008
645 6.30 [10] 연수 2016-06-30 1003
644 10.26 [2] ㅅㅈ 2016-10-26 996
643 6.22.수 [9] 정의로운태환 2016-06-22 995
642 4/5 [16] jenny13 2016-04-05 994
641 12/22 월 [7] 민경 2014-12-22 993
640 16.11.16.수 [12] ㅎㄷㅇ 2016-11-16 991
639 2014.3.3 [6] dalmoi 2014-03-03 989
638 5학년 첫날 최소망 2014-03-03 988
637 2016.6.6 [6] 김민주 2016-06-06 987
636 16.11.15.화 [10] ㅎㄷㅇ 2016-11-15 986
635 6/10 [15] 연수 2016-06-10 985
634 펑 하고 폭발이 일어났던 월요일! [17] 시간을거스르는자 2014-11-17 981
633 9/5 [13] jenny13 2016-09-05 979
632 5.23.월 [12] 정의로운태환 2016-05-23 978
631 2014년 3월 4일 화요일 [15] ashley 2014-03-04 974
630 (중복 하지말아라..)11월 18일 화요일 세줄쓰기 [23] Milk 2014-11-18 973
» 7.21 [8] 연수 2016-07-21 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