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유빈

2014.03.29 13:54:49
*.229.25.24

오늘 치과에 가서 두번째로 송곳니를 마취하고 뺐다.

그 이유는 이빨이 흔들리지도 않는데 안에서 이빨이 올라 왔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정말 무서웠는데 빼고나니 속이 시원했다.

ashley

2014.03.29 14:39:19
*.40.151.31

오늘교회에 갔당`

신나게 웃고 떠들고 핫도그도 먹고 재미있었다.

내일은 무슨일이???

서병아리

2014.03.29 15:06:34
*.50.93.45

오늘 광교호수공원까지 걸어서 왕복했다.

힘든데 5단지까지 가서 더 힘들었다.

하지만 밖에 나오니 기분이 좋았다.

시현

2014.03.29 15:58:03
*.240.200.179

오늘은 수원역에 갔다.

왜냐하면 아람단 단복을 맞추러 갖다와야 했기 때문이다.

근데 이름을 안 박아서 또 가야 할것 같다.

박수연

2014.03.29 22:01:47
*.77.221.13

오늘은 자전거를 탔다.

재미있었다.

나선환

2014.03.30 12:44:52
*.238.216.81

"비밀글입니다."

:

오니찡

2014.03.30 13:50:42
*.98.195.5

어제 치호랑 다른 친구들고ㅏ 놀다가 송&송을 봤다

그리고 치호랑 치호집에서 놀았다 재밌었다

최소망

2014.03.30 21:47:09
*.117.142.244

오늘은 뉴코아 아울렛에서 옷을 샀다.

그리고 CGV에서 우아한 거짓말이라는 영화를 봤다.슬픈 영화였다.

영화를 보고 나서 홈플러스에 가서 맛있는 음식을 샀다.덕분에 오늘은 소고기와 삼겹살을 먹었다.

오늘 하루를 알차고 즐겁게 보낸 것 같다.

채연

2014.03.31 15:25:46
*.229.25.24

오늘 져녁 때 엄마,이모들과 함게 외식을 했다.

난 칼국수가 먹고 싶었지만 이모들이 다른 것을 원하셔서 한정식을 먹었다.

다음에는 꼭 칼국수를 먹을거다.

송민경

2014.03.31 20:29:08
*.130.142.136

언니들이랑 엄마랑 보쌈을 먹었다.

그리고 예설이랑 놀고 영화를 봤다.

운이 좋은 것 같다.

dalmoi

2014.05.07 20:01:37
*.64.197.236

형준우

토요일에 새로운 소파가 왔다

컸다

하지만 멋졌다.

 

이진성

컴퓨터를 했다.

성당을 갔다

집에 왔다.

 

김규빈

월요일이 희주의 생.선을 주는 날이다.

그래서 오늘부터 생.선을 준비하려고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1094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1404

3월 29일 세줄쓰기 [11]

세줄쓰기

  • jsh
  • 2014-03-29
  • 조회 수 300

세줄쓰기 [2]

  • jsh
  • 2014-03-29
  • 조회 수 348

3월 30일 일요일 [12]

jsh말이야.. 누군지 알 것 같아. [10]

3.30세줄쓰기 [1]

  • jsh
  • 2014-03-31
  • 조회 수 421

3월31일 세줄 쓰기 [20]

기대감(금요일꺼)

노아(토요일꺼)

화개장터(일요일꺼)

점수

나선환이 누군지 알거같에 [3]

4월 1일 세줄쓰기 [11]

고르잔 [5]

세줄쓰기4/1 [5]

2014년 4월 2일 수요일 [11]

  • ashley
  • 2014-04-02
  • 조회 수 491

4월3일 세줄쓰기 [11]

2014년 4월 3일 목요일 [5]

  • ashley
  • 2014-04-03
  • 조회 수 349

4/4 금 [13]

  • 민경
  • 2014-04-04
  • 조회 수 306

세줄쓰기(수요일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