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9일 세줄쓱이

조회 수 793 추천 수 0 2015.03.10 08:19:05

흠.. 오늘 반에서 황당한 일이 일어났다.

근데 왜 내가 용의자인지 모르겠다.

1학년부터 우유를 잘먹었는데,

용의자로 서서 어이가 없었다.

괜찮다 나는 결백하니까 


후훗


채원

2015.03.10 08:19:29
*.243.29.73

1년동안 많이 빌거같네요 전담선생님 되셔서

dalmoi

2015.03.10 15:10:43
*.203.32.66

빌거같네요??? 무슨 뜻???

채원

2015.03.12 08:09:28
*.243.29.73

이 홈페이지가ㅣ 

최소망

2015.03.15 21:58:14
*.238.133.81

홧팅!! 난 널 믿음!!ㅎㅎ

마이티데빌

2015.03.16 20:08:49
*.237.31.78

다른 반이어도 걍 끊기지만 않게 들어오셈


채원

2015.03.10 08:19:39
*.243.29.73

(저말고)

dalmoi

2015.03.10 15:10:19
*.203.32.66

가끔 황당한 일이 생길 수도 있지.

중요한 것은 스스로에게 결백하다는 사실이란다.

그런데 정말 채원이는 우유 잘 먹는데 ㅎㅎ

힐링_여행권

2015.03.10 16:08:32
*.77.221.120

저도 아닌데 의심 받았죠 ㅠㅠ

힐링_여행권

2015.03.10 16:08:44
*.77.221.120

선생님은 저를 의심하는 눈치였죠

민경

2015.03.10 21:57:15
*.165.40.58

단어 시험을 봤다.

잘 못외웠는데 백점을 맞았다.

기분이 좋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0151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0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