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2월20일 금요일

조회 수 547 추천 수 0 2015.02.21 12:31:45

오늘은 집으로 가야하는 날이다.

사촌 동생들과 헤어져서 슬프기는 하지만 집에 가야 한다ㅠ

그래도 막상 집에 도착하니까 편했다.

가장 좋은 것은 학원을 3일이나 안갔다.


ㄴㄴ마이티데빌

2015.02.21 17:30:21
*.237.31.78

오늘은 할머니댁을 떠나 큰이모댁으로 가서 외할머니랑 큰이모를 만났다.

속도 좀 괜찮아져서 아빠랑 한판에 2500원을 걸고 윷놀이를 했다.

근데 아빠가 계속 윷이 나와서 연속으로 4판을 졌다.

결국 10000원을 잃었다. (안돼~ 내돈...)

채연

2015.02.22 21:01:19
*.117.59.116

경기 조립 박물관에 갔다.

언니와  엄마는  줄넘기 놀이 대회에 나가고 아빠와 나는 어린이 박물관에 들어갔다.

정말 재미있었던 것 같다.

민경

2015.02.23 00:21:40
*.165.40.58

엄마랑 언니랑 자전거를 타러 갔다.

명절이라 그런지 사람이 거의 없었다.

그런데 어떤 개가 나를 보더니 볼때마다 계속 짖었다.

기분이 안좋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19805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0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