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놀았다.

친구들과 잠자리를 잡았다.

어떤 아저씨가 왕매미를 보여주셨다.


채연

2014.08.16 20:51:19
*.117.59.116

유빈이와 도서관도 가고 놀이터에서 놀았다.

영화도 봤는 데 재미있었다.

놀이터에서는 꽃잎으로 흙놀이하고 그네도 탔다.

JSH

2014.08.16 21:27:36
*.229.25.39

이제 곧 할머니댁 에 간다.

기대된다.

그리고 이렇게 늦게 가는건 처음이다.


황유빈

2014.08.16 21:30:26
*.229.25.24

채연이와 도서관도 가고 놀이터에서 놀았다.

둘만 있어서 재미없을줄 알았는데 재미있었다.

영화도 재미있었다.

『현대캐피탈다이렉트론』

2014.08.16 21:57:23
*.223.23.165

어제 밤에 시청 Homeplus에 다녀와서 쇼핑을 했다.

집에 돌아오니 11시가 되었다.

늦잠을 잤다.

내가 38Kg이되면 앵무새2마리를 사준다고 하셨다.

기쁘다.

염채윤

2014.08.17 14:40:37
*.112.109.214

오늘은 부안에서 채석강을 갔다.

그리고 긴 아이스크림을 먹었다.

맛있었다.

최소망

2014.08.18 09:16:01
*.117.57.7

오늘은 우리나라 최대,최고의 미술관 리움에 갔다

아빠는 삼성 임직원이어서 공짜였고 엄마와 나 또한 많이 할인받았다

정말 재미있었고 해설기? 로 들으면서 보니까 더 재미있었다.

안얄랴줌

2014.08.18 13:56:05
*.130.142.136

서울에 있는 언니한테 다녀왔다.

복날은 지났지만 삼계탕을 먹었다.

또 설빙에도 갔다.

그리고 어떤 편의점에서 ABC초콜렛 2개를 공짜로 줘서 좋았다.

★콩둘기★

2014.08.18 15:31:09
*.98.195.5

부모님이 파전을해주셧다

마싯었다

약간 두꺼원서 펜케익느낌도 

박수연

2014.08.20 19:08:29
*.77.221.13

가족들이랑 계곡에 갔다.

놀았다.

즐거웠다.

안시현

2014.08.20 23:19:06
*.141.147.161

오늘은 그냥 집에 있었다

심심했다.

놀구 싶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2052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2345
268 9.3 수요일 세줄쓰기 [12] ★홍난★ 2014-09-03 860
267 9.2 화요비 세줄쓰기 [17] ★으리★ 2014-09-02 401
266 9.1 월요일 세줄쓰기 [16] ★으리★ 2014-09-01 541
265 8월 31일 일요일 [16] 안얄랴줌 2014-08-31 414
264 8월30일토요일 [16] 채연 2014-08-30 465
263 8.29 금요일 세줄쓰기 [11] ★으리★ 2014-08-29 459
262 8.28 목요일 세줄 [17] ★으리★ 2014-08-28 588
261 수요일 [15] ★남자부회장★ 2014-08-27 492
260 팔월 이십육일 [16] 허경민 2014-08-26 472
259 오늘은 개학하는 월월월요일 [12] 최소망 2014-08-25 540
258 2014년8월24일일요일 [10] 염채윤 2014-08-24 547
257 방학D-DAY 2 [13] 정글전사와버터호랑이 2014-08-23 433
256 8월 22일 금 [18] 안얄랴줌 2014-08-22 533
255 2014년8월21일목요일 [12] 염채윤 2014-08-21 440
254 2014년8월20일수요일 [18] 염채윤 2014-08-20 483
253 2014년8월19일 화요일 [16] 염채윤 2014-08-19 465
252 0818 [18] JSH 2014-08-18 486
251 2014년8월17일일요일 [14] 염채윤 2014-08-17 461
» 토요일꺼 세줄쓰기 [10] 유토피아레이 2014-08-16 425
249 8월15일 금요일 [12] 안얄랴줌 2014-08-15 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