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13일 세줄쓰기

조회 수 329 추천 수 0 2014.04.13 15:14:22

언니가 언니 친구들과 영화를 보러 갔다.

나도 가고 싶었는데 같이 갈 사람이 없었다.

오늘도 그냥 집에 있었다.


채연

2014.04.13 16:27:37
*.117.59.116

오늘 엄마,아빠와 함께 산에 갔다.

벌레가 나와서 놀랐다.

힘들다.

 

스사나오

2014.04.13 20:44:50
*.238.216.81

오늘은 비가왔다

놀어가려고 했다

하지만 비가와서 못놀았다

jsh

2014.04.13 20:49:24
*.229.25.39

오늘은 야외에 놀러 나갔다.

그런데 갑자기 비가 왔다.

다음에는 제대로 놀면 좋겠다.

송민경

2014.04.13 21:41:46
*.130.142.136

오늘은 엄마랑 공을가지고 놀았다.

피구도 하고 배드민턴도 했다.

그런데 비가와서 배드민턴은 제대로 못했다.

다음번에 날씨 화창한 날  다시 해야겠다.

dalmoi

2014.05.07 20:06:53
*.64.197.236

4월13일 일요일

형준우

잠을 잤다.

어제 먹던 추어탕을 먹었다.

맛있었다.

 

이진성

집에서 게임을 했다.

밥을 먹었다.←

휴대폰을 했다.

 

서병훈

오늘 국영이 동생이 많이 다쳤다.

눈 주위가 다쳐서 더 불쌍해 보였다.

이런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

 

^^육지민^^ &기분좋은 일요일&

오늘은 기분이 좋다. <창동수족관>←에서 (혈앵무)를1마리 샀다. 그리고 <혈앵무>먹이도 하나 샀다.

우리집 물고기,개구리랑 더해서 6마리 이다.이런날이 계속 왔으면 좋겠다..정말 좋은 하루 였다.^^ 그리고 즐겁고 재미있다.

 

김규빈

오늘도 숙제하고 놀았다.

숙제, 놀기, 숙네, 놀기.

이런 패턴으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18210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18593
88 수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16 252
87 화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16 246
86 월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16 232
85 2014년 4월 16일 수요일 [15] ashley 2014-04-16 292
84 세줄쓰기~ jsh 2014-04-16 272
83 4월15일 세줄쓰기 [18] 공포잼 2014-04-15 270
82 야시장 스사나오 2014-04-15 250
81 4월14일 쭉쭉빵빵천재소년 2014-04-15 234
80 4월 14일 세줄쓰기 [13] 채연 2014-04-14 411
79 4월13일 일요일 [4] 최소망 2014-04-13 378
» 4월 13일 세줄쓰기 [5] 황유빈 2014-04-13 329
77 4월 12일 세줄쓰기 [11] 채연 2014-04-12 312
76 (^^r과학체험 부스~) BennyAlmond 2014-04-11 271
75 세줄쓰기 금요일 [13] 할게없다 2014-04-11 409
74 세줄쓰기 수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10 287
73 긴장 유토피아레이 2014-04-10 238
72 4월 10일 세줄쓰기 [15] 황유빈 2014-04-10 359
71 4월 9일 수요일 [13] 최소망 2014-04-09 310
70 기분좋은날 [8] 유토피아레이 2014-04-08 372
69 4월8일화요일 [17] 채연 2014-04-08 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