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27일세줄쓰기

조회 수 373 추천 수 0 2014.04.27 13:27:41

들깨수제비를 먹었다.

뜨거웠지만 맛있었다.

다음에는 가쓰오우동을 꼭 먹고 싶다.


코난

2014.04.27 16:01:05
*.98.195.5

오늘은 비가왔다.

못놀았다

숙제나 해야겠다.

박수연

2014.04.27 17:05:31
*.77.221.13

오늘은 소망이랑 같이 교회에 갔다.

재미없엇다.

다음주부터는 토요일에는 성당, 일요일에는 교회를 갈 예정이다.

Lubertic

2014.04.27 17:55:25
*.117.142.244

Lubertic

2014.04.27 17:56:15
*.117.142.244

지금 숙제하고있다.

하기 싫다.ㅋㅋ

근데 어쩌나...해야되는걸

홍국영

2014.04.27 20:28:57
*.207.228.57

나는 오 늘서울과 수원의 축구시합을 보러갔다

비록 지긴했지만

이영표선수의 사진을 찎어서 기분이좋았다

LOL

2014.04.27 21:59:29
*.117.142.244

좋겠다.. 근데 쪽지좀 확인해.

 

황유빈

2014.04.27 20:29:45
*.229.25.24

도서관에서 드디어 내가 빌리고 싶었던 책을 빌렸다.

그리고 내가 재미있게 읽었던 책시리즈가 있었는데 5권만 빌릴 수 있어서 다 빌리지 못 했다.

내가 읽고 싶었던 책을 빌릴 수 있어서 좋았고,이 시리즈 중 안 읽은 책을 빨리 빌리고 싶다.

염채윤

2014.04.27 20:30:02
*.235.151.248

오늘은 엄마 아빠,이모이모부들과함께 장어구이를 먹으러갔다.

원래 장어를 좋아하지않았지만 한번 시도를 해봤다.

맛있었다.

JSH

2014.04.27 21:37:45
*.229.25.39

오늘 박물관에 갔다.

시시할것 같았다.

그런데 재밌었다.

아마테라스

2014.04.27 21:39:33
*.238.216.81

 비가오는 날에는 집에있어야한다

집에만 있어서 심심했다

ashley

2014.04.28 16:31:36
*.40.151.31

오늘은  홈플러스에 가서 맛난것과 동수원 아울렛 가서 옷을 샀다.

짱 기분이 최고 였다.

송민경

2014.04.28 21:20:43
*.130.142.136

할머니 집에갔다.

그런데 가서 계속 잤다.

그리고 삼겹살도 먹었다.

그냥 그랬다.

안시현

2014.04.28 23:19:42
*.240.200.179

오늘은 아빠와 배드민턴을 치고 싶었다.

근데 밤에 비가 오는 바람에 못 쳤다.

아빠께서 다음에 치시자고 하셨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0134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0491

4월 19일 세줄쓰기 [11]

  • 채연
  • 2014-04-19
  • 조회 수 299

4월20일 세줄쓰기 [10]

  • 채연
  • 2014-04-20
  • 조회 수 305

4/19

4/20

4월20일

4월21일 세줄쓰기 [18]

4/22 화 [16]

  • 민경
  • 2014-04-22
  • 조회 수 546

4/23 수 [19]

  • 민경
  • 2014-04-23
  • 조회 수 290

4월 24일 세줄쓰기 [15]

  • 코난
  • 2014-04-24
  • 조회 수 375

4월25일금요일 [12]

4월26일세줄쓰기 [11]

  • 채연
  • 2014-04-26
  • 조회 수 370

4월27일세줄쓰기 [13]

  • 채연
  • 2014-04-27
  • 조회 수 373

4월28일 월요일 [15]

4월28일 [6]

4월29일화요일 [9]

4월30일 [7]

2014년 4월 30일 수요일 [15]

  • ashley
  • 2014-04-30
  • 조회 수 325

4월 29일

5월1일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