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6.6

조회 수 663 추천 수 0 2016.06.06 15:21:44

오늘 아침부터 소동이 있었다

바퀴벌레가 나와서 우리 가족 모두가 난리가 났다

나만 바퀴벌레를 안무서워 한다

결국 나 혼자 잡아서 처리했다ㅠㅠ

(바퀴벌레의 명복을 빕니다......)


채은

2016.06.06 19:04:42
*.178.122.134

바퀴벌래? 징그럽지 않아?

민주 대단 

채은

2016.06.06 19:06:14
*.178.122.134

오늘은 하루종일 집에 있었다.

너~~~~~~~~무 심심하다

벌써 내일이 학교가는 날이네.......  하.하.재.밌.겠.다.

배민지

2016.06.06 20:26:05
*.11.14.28

어제부터 1박 2일 여행을 다녀왔다

짚라인을 타서 너무 재미있었다

다음에 또 오고 싶다.

황채원

2016.06.06 21:32:10
*.98.66.155

오늘은 여러가지 영화를 봤다.

오늘 모마에서 좋은 행탬을 얻어서 기뻤다.

재밌었다.

조수현

2016.06.06 23:46:35
*.226.249.79

오늘 영화를 봤다.

오늘 모마에서 다이아1000개가 나와서 기뻣다.

재미있었다.

dalmoi

2016.06.14 15:29:29
*.203.32.66

장연수

오늘은 조카네 집에 갔다. 재미있었다. 또 놀고 싶다.

 

도승현

오늘 내 방에서 곰팡이, 거미알을 제거하였다. 대야에 물을 버릴 때마다 거미알이 많아 좀 그랬다. 그래도 깔끔해졌다.

 

강다예

오늘은 설빙을 갔다. 많이 비쌌다. 하지만 그만큼 맛있었다.

 

윤영식

오늘 아는 형과 자전거를 탔다. 타는데 다리가 끊어질 뻔했다. 그래도 재미있었다.

 

박정현

오늘은 할 것이 없었다. 그래서 피곤하다. 하기도 싫다.

 

지은찬

오늘은 숙제를 했다. 힘들었다. 그런데 다했다.

 

남우진

오늘은 동생과 하루종일 집에 있었다. 오랜만에 동생과 놀아주었다.

 

김주아

오늘은 교회 언니들과 놀았다. 고기뷔페도 가고 노래방도 갔다. 정말 재미있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18029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18444
608 6.30 [10] 연수 2016-06-30 725
607 6.29.수 [7] 정의로운태환 2016-06-29 587
606 6.28.화 [10] 정의로운태환 2016-06-28 563
605 6.27.월 [12] 정의로운태환 2016-06-27 677
604 6월 24일 금요일 [8] 최지성 2016-06-24 646
603 6.23.목 [10] 정의로운태환 2016-06-23 685
602 6.22.수 [9] 정의로운태환 2016-06-22 691
601 6.21.화 [10] 정의로운태환 2016-06-21 613
600 6.20.월 [10] 정의로운태환 2016-06-20 1208
599 6/17 [14] 연수 2016-06-17 645
598 6.16.목 [12] 정의로운태환 2016-06-16 615
597 6/15 [10] jenny13 2016-06-15 578
596 16.6.14.(화) [13] ㅎㄷㅇ 2016-06-14 566
595 6.13.월 [10] 정의로운태환 2016-06-13 716
594 6/10 [15] 연수 2016-06-10 704
593 6.9.목 만루홈런 친 날. [13] 정의로운태환 2016-06-09 646
592 6.8.수 [14] 정의로운태환 2016-06-08 936
591 6.7.화 [16] 정의로운태환 2016-06-07 787
» 2016.6.6 [6] 김민주 2016-06-06 663
589 6월 3일 금요일 [11] *공부벌레* 2016-06-03 8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