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5

조회 수 893 추천 수 0 2016.07.15 15:27:18

나는 오늘 5교시에 청야 고추를 

먹었다. 그런데 매워서 죽을뻔

하였다 보건쌤이주신 얼음이 나를 살렸다.


jenny13

2016.07.15 15:57:28
*.36.144.121

오늘 학교애서 청양고추를 처음으로 먹어보았다.

처음엔 그저그랬는디 좀 지나고나니엄청 매웠다.

지금은 영어학원이다....영어 싫다...

김민주

2016.07.15 18:02:34
*.147.159.24

오늘은 별다른 일은 없었다

수학학원에서 새로운 내용을 배웠는데

어렵다ㅠㅠ

황채원

2016.07.15 19:41:32
*.119.83.132

오늘은 영어에서 아주 오랜만에 나머지가 없었다.

기뻤다.

계속 그러면 좋겠다...

최지성

2016.07.15 19:42:06
*.235.60.119

오늘은 체육시간에... 뭐였더라 쨌든

계급을 가지고 싸우는 활동을 하였다.

그런데 연속 2번 같은 계급이 걸려서 어이가 없었다.

우진쓰--

2016.07.15 20:42:58
*.50.93.124

오늘 4교시 체육시간에 계급싸움을 했다.뭐 영어이름이 있었던것같은데 기억이 안난다.

신기해게도 나는 계속 좋은 계급만 걸렸다.왕,지뢰,별동대x2,대위x2 등 되게 좋은 것만 걸렸다.

여튼 생각보다는 재미있었다.

*공부벌레*

2016.07.15 20:49:12
*.236.190.164

지금 세줄쓰기를 하고 있는 나의 기분은 상당히 좋지 않다.

오늘 어제부터 먹고 싶던 치킨을 먹고 있었는데, 갑자기 체했는지 속이 안 좋다.

하....짜증나...진짜...

연수

2016.07.15 21:52:02
*.227.163.211

괜찮아?

조수현

2016.07.15 21:15:42
*.226.192.28

오랫만에 골프장에 왔다.

아빠가150미터를 넘겼다.

아빠가 너무 잘 치신다.


연수

2016.07.15 21:53:22
*.227.163.211

오늘은 평범한 하루 였다

별 것도 없고............

그저 그런 날이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1374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1683
608 2014.3.3 [6] dalmoi 2014-03-03 899
607 8.25.목 [17] 정의로운태환 2016-08-25 898
606 4/1 쇠 [11] *공부벌레* 2016-04-01 898
605 16.8.26.금 [14] ㅎㄷㅇ 2016-08-26 897
604 11월 20일 목요일 [28] 채연 2014-11-20 896
603 16.11.18.금 [11] 도승현 2016-11-18 894
» 7.15 [9] 정의로운태환 2016-07-15 893
601 5월9일월요일 [15] 연수 2016-05-09 894
600 3월 31일 화 [1] 민경 2015-03-31 894
599 2015년 2월 3일 화요일 [11] ㄴㄴ마이티데빌 2015-02-03 892
598 9.8.목 [1] 정의로운태환 2016-09-08 892
597 3/23일 물 수요일~ [18] jenny13 2016-03-23 892
596 6.23.목 [10] 정의로운태환 2016-06-23 891
595 4.15.금 [15] 대위강태환 2016-04-15 891
594 2015년 2월 12일 목요일 [11] ㄴㄴ마이티데빌 2015-02-12 889
593 금요일 [25] 우유는우유병에먹어야제맛 2014-11-07 889
592 힘찬 11월 27일 목요일! [27] 비둘기야먹자~ 2014-11-27 888
591 2016.3.15 [11] 김민주 2016-03-15 885
590 12.6.화 [11] 정의로운태환 2016-12-06 880
589 6월 24일 금요일 [8] 최지성 2016-06-24 8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