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19일 세줄쓰기

조회 수 1086 추천 수 0 2014.04.19 13:33:42

점심을 먹고 가족과 함께 월드콘을 먹었다.

아이스크림을 먹으니 추웠다.

그래도 아이스크림은 언제나 맛있다.


ashley

2014.04.19 16:11:53
*.40.151.31

오늘은 교회에서 교리학교라는 것을 했다.

근데 교회친구인 규리가 수학여행을 5월 8일 공주 부여 펜션은 새로 생긴데고 나라에서2만원을 주는 데 갈려고 했는데 못 갔다고 말해서 깜짝 놀랬다.우리 수학여행 가는 곳과 똑같이 때문이다. 못 가지만 대박

신윤지

2014.04.19 17:06:03
*.117.57.142

친구들이랑 재미있게 놀았다.

스사나오

2014.04.20 20:49:18
*.238.216.81

넌 계속 한줄만 쓰냐

세종대왕

2014.04.19 20:18:58
*.98.195.5

오늘 치호랑  이희주 신윤지 염채윤과 따른반 여자애들과 놀았다

재밌었다 나쁘지 않았다

최소망

2014.04.19 22:11:42
*.117.142.244

오늘 저녁에 정수원에 갔다.삼겹살을 먹었다.

디저트를 먹으러 GONGCHA공차에 갔다.

엄마와 아빠는 블랙밀크티w펄을 드셨고 나는 초코쿠키 스무디를 먹었다.

 

황유빈

2014.04.20 18:43:36
*.229.25.24

저녁에 라볶이를 먹었다.

라볶이를 먹으니 우리 학급 벌칙 라볶이가 생각났다.

벌칙 라볶이는 무섭지만 그래도 음식 라볶이는 맛있다.

시현

2014.04.20 19:15:25
*.240.200.179

오늘은 채윤이랑 은서랑 은지랑 희주랑 5단지에서 놀았다.

은지가 꽈베기를 줬다.

그리고 너무 재밌었다

jsh

2014.04.20 20:59:51
*.229.25.39

오늘 호수공원에 갔다.

거기서 암벽등반을 했다.

힘들었다.

송민경

2014.04.21 17:19:21
*.130.142.136

엄마랑 큰언니랑 같이 피구를 했다.

재미있다. 맨닐맨날 했으면 좋겠다. 

박수연

2014.04.21 20:23:50
*.77.221.13

물향기수목원에 갔다.

나무가 멋있었다.

재미있었다.

염채윤

2014.04.21 20:46:41
*.235.151.248

오늘은 홍채원,이치호,시현,은지,은서,희주와 같이놀았다.

은서가 젤리를 줬다.

가다가 우리아빠를 만났다.

아빠가 친구들에게 떡볶이와 닭꼬치를 사주셨다.

맛있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56291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54741
88 2014년5월 16일 금요일 [13] ashley 2014-05-16 1096
87 4/4 금 [13] 민경 2014-04-04 1095
86 3/17 월 [12] 민경 2014-03-17 1094
85 헐 대박 세줄관련 [2] 관종짓하지마 2014-07-17 1092
84 3줄쓰기 일요일 [13] 아수라좀비 2014-06-08 1088
» 4월 19일 세줄쓰기 [11] 채연 2014-04-19 1086
82 5월1일목요일 [4] 홍국영 2014-05-01 1084
81 세줄쓰기~ jsh 2014-04-16 1083
80 월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16 1082
79 6월의첫날~~~ [21] JSH 2014-06-01 1082
78 2014년 3월 19일 [13] 최소망 2014-03-19 1080
77 5월14일 세줄쓰기 [16] 코난 2014-05-14 1079
76 토요일 세줄쓰기 [14] 냄새난다 2014-03-22 1079
75 화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16 1078
74 노아(토요일꺼) 고르쟌 2014-03-31 1078
73 2014년 5월 8일 목요일 [16] ashley 2014-05-08 1070
72 7.20 일 소tothe망 2014-07-20 1070
71 4월 12일 세줄쓰기 [11] 채연 2014-04-12 1069
70 2014년 6월 9일 [16] ashley 2014-06-09 1065
69 화개장터(일요일꺼) 고르쟌 2014-03-31 10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