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31일 세줄 쓰기

조회 수 336 추천 수 0 2014.03.31 15:29:55

오늘 5교시에 재밋는 게임을 했다.

그런거를 3번했는데 내가 모둠 대표로 3번 나갔다.

그중에서 내가 2번 우승을 차지 했다.ㅋ


채연

2014.03.31 15:43:23
*.229.25.24

점심시간에 카프라로 성벽을 쌓았다.

그런데 누가 성벽 일부분을 넘어뜨렸다.

누가 넘어뜨렸는지 정말 궁금하다.

ashley

2014.03.31 17:19:52
*.40.151.31

오늘은 음악시간에 진도아리랑을 배웠다.

정말로 내가 우리나라 민요에 관심없던것 같다.

이제부터 관심을 가져야지

박수연

2014.03.31 18:24:35
*.77.221.13

음악시간에 모둠별로 게임을 했다.

또 홍채원이 나갔는데, 이겼다.

기분이 좋았다.

 

신윤지

2014.03.31 18:55:42
*.117.57.142

(영어학원) 단어를 다 못외워서 남어지 할줄 알았는데 나머지를 않해서 기분이 좋다.

서병아리

2014.03.31 18:58:04
*.50.93.45

오늘 학요에서 3학년과 축구시합을 하기로했는데

3학년들이 나오지 않아서 기분이 상했다.

3학년들아,한판붙자!

허경민

2014.03.31 19:51:08
*.178.122.173

나는 오늘 학교에서 게임을 했다.

내가나가지는 않았다.

그래도3등했다.

황유빈

2014.03.31 19:57:22
*.229.25.24

영어학원에서 summary라는 숙제를 빠짐없이 해 와서 문화상품권을 받았다.

항상 아파서 결석을 하다보니 받지 못 했는데 오늘 받아서 기분이 좋았다

다음에도 문화상품권을 받고 싶다.

송민경

2014.03.31 20:35:38
*.130.142.136

선생님께서 내일 자리를 바꾼다고 하셨다.

짝이 누구일지 궁금하다.

빨리 내일이 왔으면 좋겠다.

jsh

2014.03.31 20:46:11
*.229.25.39

오늘 학교5교시에 모둠에 한명씩 나가서 게임을 했다.

하지만 1등은 하지 못했다.

그래도 재미있었다.

시현

2014.03.31 21:00:05
*.240.200.179

오늘 우리 오빠가 아파서(감기 몸살) 학원을 안갔다.

우리 오빠가 한편으로는 부럽기도 하다.

그런데 오빠가 많이 아픈것 같다.

열심히 간호해줘야지!

오빠 빨리 낳아!

나선환

2014.03.31 21:35:41
*.238.216.81

오늘은 목이 아프다

왜냐하면 아마도 꽃가루 알레 르기 때문이다

홍국영

2014.03.31 21:42:21
*.207.228.57

나는오늘학교가긑나집에같는데

알림장을놓고와서다시가서가져가려는데

의자를꺼내면서여자애들이쌓은걸무너뜨렸다.

난내일죽었다

 

최소망

2014.03.31 21:48:20
*.117.142.244

하.....하..하..... 난 지금 거의 미친 상태로 웃고 있다.

세줄쓰기를 하려는데 홍국영의 세줄쓰기를 보았다.

그래서 이렇게 홍국영 밑에 세줄쓰기를 하고 있다.

국....영..아???

니가 예상하는 바란다...으하하핳하하!!!!!!

 

추신:이거 쓴 사람 거의 미쳤음

오모이

2014.04.01 21:39:43
*.238.216.81

안 됬군

오니찡

2014.04.01 07:26:07
*.98.195.5

아 안ㄷ됬군 나도 그 심정 암 내일 종칠때까지 농구나 해라 ㅋ

오모이

2014.04.01 21:40:29
*.238.216.81

안 됬군

홍국영

2014.03.31 21:43:36
*.207.228.57

미안해진심이야

오니찡

2014.04.01 07:27:02
*.98.195.5

ㄱㅊ 우리반 여자애들은 그나마 착한편 일거얔

염채윤

2014.04.01 20:12:29
*.235.151.248

오늘은 희주 생일선물을 사고 학교로 직행했다.

희주가 선물을 마음에 들어하는 것 같아서 기분이 좋았다.

희주의 생일은 사실......3월1일에가깝다!!!!

dalmoi

2014.05.07 20:21:45
*.64.197.236

형준우

오늘 영어학원에서 나머지를 할 뻔 했다.

하지만 벼락치기로 살았다.

와오아ㅗ아와오.

 

이진성

학교에 갔다가 바로 방과후에 갔다

그리고 집에 갔다

그다음 저녁을 먹었다

 

이준호

오늘 학교 끝나고

학원 끝나고

집에가서 밥을 먹었다.

 

김규빈

학교를 마치고 미술학원을 갔다 왔다.

갔다 와서 수학학원 보충을 갔다 와서

친구랑 친구의 강이지‘샛별이’랑 같이 놀았다.

완전 힘들었지만 그래도 재미 있었다.

 

이치호

나는 학교를 갔다

학교가끝나고 학원에 가서 영어공부를 했다

집에서 밥을 맜있게 먹먹먹었우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

 

^^육지민^^

어제 기분이 나빴다.

왜냐하면 선생님한테 많이 꾸중 듣고

바둑시간에 너무늦게 와서 바둑을 못하였다. 우울했다.

 

천준상

오늘 놀고싶지않았는데

친구들이 자꾸 놀자해서 놀았다

별로 할게없엇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복구되었습니다 [5] dalmoi 2015-02-10 21094
공지 세줄쓰기는 반드시 댓글로!!! [23] dalmoi 2014-04-19 21404
688 3월 29일 세줄쓰기 [11] 오니찡 2014-03-29 319
687 세줄쓰기 jsh 2014-03-29 300
686 세줄쓰기 [2] jsh 2014-03-29 348
685 3월 30일 일요일 [12] 서병아리 2014-03-30 385
684 jsh말이야.. 누군지 알 것 같아. [10] 최소망 2014-03-30 508
683 3.30세줄쓰기 [1] jsh 2014-03-31 421
» 3월31일 세줄 쓰기 [20] 오니찡 2014-03-31 336
681 기대감(금요일꺼) 고르쟌 2014-03-31 304
680 노아(토요일꺼) 고르쟌 2014-03-31 305
679 화개장터(일요일꺼) 고르쟌 2014-03-31 302
678 점수 고르쟌 2014-03-31 302
677 나선환이 누군지 알거같에 [3] 오니찡 2014-04-01 336
676 4월 1일 세줄쓰기 [11] 황유빈 2014-04-01 350
675 고르잔 [5] 최소망 2014-04-01 340
674 세줄쓰기4/1 [5] 고르쟌 2014-04-01 362
673 2014년 4월 2일 수요일 [11] ashley 2014-04-02 491
672 4월3일 세줄쓰기 [11] 오니찡 2014-04-03 455
671 2014년 4월 3일 목요일 [5] ashley 2014-04-03 349
670 4/4 금 [13] 민경 2014-04-04 306
669 세줄쓰기(수요일꺼) 유토피아레이 2014-04-04 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