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입니다(9.2)

2014.09.04 16:46

dalmoi 조회 수:1159

벌써 9월이 시작되었네요. 그러고보니까 올해는 벌써 라는 말을 많이 쓰는 것 같아요. 그만큼 시간이 빨리 지나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9월부터는 가을이라는데 아직 덥죠? 그래도 8월보다는 9월이라는 계절의 시원함을 느낄 수 있어 좋아요. 9월은 추석이 있어서 금방 지나갈 것 같죠? 우리들의 9월도 활기차게 시작되었습니다.

9월부터 9시 등교가 시작되었어요. 많은 학생들은 찬성한다고 하는데, 우리 반 친구들은 반대가 많아서 조금 의외였어요. 학교에서 지내는 게 더 재미있다나. 어떤 정책이든 장단점이 있겠죠? 이왕이면 장점을 잘 살려서 즐거움을 얻을 수 있으면 더 좋겠죠? 좀 더 여유로운 아침시간으로 만들어보세요^^

오늘 1교시는 친구 사랑의 날 시간이었어요. 그래서 무엇을 할까 생각하다가 5학년 전체 피구대회를 하기로 했습니다. 어차피 2학기 때 피구대회가 있고 또 다른 반과 경기를 하면서 우리 반 친구들끼리 더욱 친해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생각했기 때문이죠.

회장님이 추첨을 했는데 1차전은 3반이었습니다. 치열한 접전 끝에 아슬아슬하게 2대1로 이겨 결승에 진출했어요. 예상대로 2반이 결승에 올라왔는데 1대1에서 우리 반이 한명이 더 많이 남아 이겼습니다. 비록 친선경기지만 우승이었죠! 모두 얼싸안고 즐거워하는 표정이 참 보기 좋았습니다. 나중에 있을 피구리그전에서도 이렇게 즐거운 표정을 볼 수 있길 바랍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소식통입니다^^ [16] dalmoi 2012.04.04 7174
197 날씨를 표현해요(5.24) dalmoi 2017.05.24 519
196 효도미역(5.25) dalmoi 2017.05.29 550
195 공개수업(5.30) dalmoi 2017.05.31 517
194 부모님께 드리는 상장(5.31) dalmoi 2017.06.01 680
193 6월입니다(6.7) dalmoi 2017.06.07 456
192 즐거운 우리집(6.9) dalmoi 2017.06.09 528
191 생태수업(6.14) dalmoi 2017.06.15 480
190 사랑하는 우리 반 100일 잔치(6.16) dalmoi 2017.06.19 547
189 토론을 했어요(6.20) dalmoi 2017.06.20 529
188 미션 성공(6.28) dalmoi 2017.06.28 466
187 7월이에요(7.3) dalmoi 2017.07.03 456
186 체험학습 다녀왔어요(7.10) dalmoi 2017.07.10 497
185 여러 가지 피구(7.17) dalmoi 2017.07.17 474
184 시원한 여름, 즐거운 시장놀이(7.26) dalmoi 2017.07.26 467
183 개학입니다(8.21) dalmoi 2017.08.21 436
182 시를 배워요(8.23) dalmoi 2017.08.23 419
181 동네 지도 그리기(8.29) dalmoi 2017.08.30 411
180 찰칵 놀이(9.4) dalmoi 2017.09.04 472
179 우리 반은 키자니아(9.6) dalmoi 2017.09.07 407
178 구구단을 외자(9.18) dalmoi 2017.09.18 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