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골든벨(3.21)

2014.03.21 15:51

dalmoi 조회 수:1194

벌써 금요일이네요 ㅎㅎ 오늘도 즐거운 마음으로 학교에 왔겠죠? 체육이 2시간이나 있으니까. ㅎㅎ 그러고 보니까 금요일은 1교시부터 4교시까지 모두 전담시간이네요. 선생님은 보통 이 시간에 해야 할 학교 일을 처리한답니다. 그러다가 점심 먹고 5교시에 수업을 하는데, 이상하게 반가운 느낌이 드는 거 있죠.ㅎㅎ 오늘도 마찬가지였답니다.

그런데 체육시간에 축구를 하는데, 누가 누구를 놀려서 2호 라볶이가 탄생했어요. 선생님이 어제도 이야기했지만 자신의 작은 즐거움을 위해 다른 사람이 힘들어하면 안된다고 했는데... 다행이 그 친구가 라볶이를 통해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를 했지만, 다음부턴 절대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길 바랍니다. 라볶이가 2호에서 멈췄으면 좋겠어요. ㅎㅎ

읽기 시간에는 진도를 다 나가고 모둠별 골든벨을 했습니다. 이름하여 우리말 겨루기라고 할까? 세가지 설명을 주면서 단계별로 맞히는 골든벨이었어요. 선생님이 조금 어렵다고 생각했는데 의외로 많은 모둠에서 정답이 나왔습니다. 골든벨 형식이어서 더욱 재미있었던 것 같아요. 지금도 선생님 귓가에 맴도는 소리 ㅎㅎ 띠딘디디디. 맞나?ㅎㅎ 금요일 마지막 시간을 즐겁게 마무리 해서 선생님도 기분이 좋아요.

오늘도 어김없이 주말 숙제가 나갔습니다. 즐겁게 보내는 숙제, 다 알죠? 어떤 친구는 장난으로 너무 어려워요 라고 하더군요. ㅎㅎ 사실 어렵긴 해요. 하지만 반드시 필요한 것이겠죠? 선생님도 주말 즐겁게 보낼게요^^ 사랑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소식통입니다^^ [16] dalmoi 2012.04.04 7997
190 오! 샹젤리제(8.28) [5] dalmoi 2014.09.03 1566
189 드디어 개학(8.25) [1] dalmoi 2014.08.29 1240
188 티볼 결승전(7.9) [4] dalmoi 2014.07.15 1202
187 신났어요(7.4) [4] dalmoi 2014.07.15 1233
186 7월입니다(7.1) [2] dalmoi 2014.07.02 1221
185 과자집 만들기(6.26) [1] dalmoi 2014.07.02 1517
184 덩덩 쿵더쿵(6.19) [2] dalmoi 2014.06.20 1229
183 참 착하구나(6.18) dalmoi 2014.06.19 1290
182 자! 떠나자!(6.16) [3] dalmoi 2014.06.17 1482
181 풍선(6.12) [2] dalmoi 2014.06.12 1463
180 100일(6.9) dalmoi 2014.06.12 1314
179 알록달록 부채만들기(6.5) dalmoi 2014.06.11 1470
178 즐거운 박물관 체험(5.30) dalmoi 2014.06.11 1223
177 벽화 꾸미기(5.22) [1] dalmoi 2014.06.10 1425
176 즐거운 게임(5.20) [1] dalmoi 2014.05.29 1402
175 리그전 승리(5.19) [2] dalmoi 2014.05.29 1293
174 세종대왕 탄신일(5.16) dalmoi 2014.05.28 1361
173 토론수업(5.13) dalmoi 2014.05.22 2106
172 새로운 가족(5.8) dalmoi 2014.05.10 1269
171 P짱은 내친구(5.7) [1] dalmoi 2014.05.07 5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