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련회 장기자랑(8.29)

2013.09.04 00:26

dalmoi 조회 수:1432

놀라운 사실!!! ㅎㅎ

어제 수련회 안내장이 나갔는데 참가신청서를 모든 친구들이 벌써 다 냈다는 사실! 다른 신청서나 내야 할 것들은 선생님이 계속 잔소리를 해야만 며칠이 걸려 내곤 했는데, 이번 수련회 참가 신청서는 선생님이 특별한 잔소리를 하지 않았는데도 이틀만에 완벽하게 냈다는 사실! 이 현상을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요???ㅎㅎ

그만큼 우리 친구들이 수련회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할 수 있겠죠? 선생님이 어제 수련회 장소인 하내테마파크 답사를 다녀왔어요. 입구에 들어서자 마자 아주 예쁜 수목원이라는 느낌이 들 정도로 아기자기하고 아름답게 꾸며 놓은 곳이었습니다. 여러 가지 전시실과 박물관도 있고, 숙소와 식당도 깨끗하고, 체험 시설도 재미있는 것들이 많았어요. 함께 가신 학부모님도 굉장히 만족하셨답니다.

답사를 다녀오니까 선생님도 기대가 되는 것 있죠?ㅎㅎ 수련활동 뿐만 아니라 밤에 몰래 특공대를 조직해서 ㅎㅎ 알죠? 이런 저런 생각을 하면서 답사를 다녀왔답니다. 그리고 어쩌면 수련회의 하일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장기자랑도 준비해야죠. 그래서 오늘 창체시간에 장기자랑을 정했답니다.

지난 번에 이야기한 것처럼 모두가 참여하는 장기자랑으로 준비할 계획입니다. 다행이 우리 반은 모든 친구들이 즐겁게 참여하는 모습이 참 기특했어요. 논의 결과 여학생은 '맘마미아' 그리고 남학생은 '짜라빠빠' 를 하기로 했어요. 맘마미아는 아바라는 아주 유명한 그룹의 노래인데, 뮤지컬로도 유명해요. 정말 수준 높은 선곡을 했다는 평가가 여기저기서 나오네요. 역시!!! 남학생들의 짜라빠빠도 정말 재미있는 작품이 될 것 같아요. 몇몇 친구들이 시범을 보였는데 벌써부터 웃음보가 터지고 있네요.

오늘 처음으로 준비하는 시간을 가졌는데, 한 사람도 빠지지 않고 모든 친구들이 즐겁게 참여하는 모습이 굉장히 기특했어요. 앞으로 준비하는 과정에서도 오늘처럼 즐거운 모습을 기대합니다. 그러고보니 수련회가 얼마 남지 않았군요. 즐겁고 행복한 수련회의 소중한 추억을 위하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소식통입니다^^ [16] dalmoi 2012.04.04 9933
106 맛있는 군고구마(12.16) dalmoi 2014.01.02 1364
105 마법의 성(3.15) [3] dalmoi 2013.03.21 1365
104 할로윈(10.31) dalmoi 2013.11.12 1365
103 창의적인 미술시간(10.25) dalmoi 2013.10.31 1367
102 체육선물(10.15) [2] dalmoi 2013.10.15 1369
101 9월입니다(9.2) [1] dalmoi 2014.09.04 1369
100 우정에 대하여(3.18) dalmoi 2014.03.21 1370
99 즐거운 수업시간(3.4) dalmoi 2014.03.10 1371
98 선생님을 감동하게 만들었어요(3.6) dalmoi 2014.03.12 1372
97 제멋대로 바느질(12.2) dalmoi 2013.12.02 1374
96 덩덩 쿵더쿵(6.19) [2] dalmoi 2014.06.20 1375
95 우리는 하나(3.5) dalmoi 2014.03.11 1378
94 벌써 금요일(4.25) dalmoi 2014.04.25 1382
93 3월 마지막 날(3.31) dalmoi 2014.04.06 1383
92 이해, 배려(3.7) [1] dalmoi 2013.03.14 1384
91 발표 연습(3.19) [2] dalmoi 2012.03.20 1385
90 7월입니다(7.1) [2] dalmoi 2014.07.02 1386
89 허수아비 놀이(3.13) [10] dalmoi 2013.03.14 1389
88 6학년과 축구, 피구(3.11) dalmoi 2014.03.13 1393
87 9월입니다(두번째) dalmoi 2014.09.15 1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