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guage
한국어

깨끗하면 광교호수 공원

2014.06.16 09:30

황유빈 조회 수:944

          ugcMY35P7HU.jpg                                                                                                                                        

. 채연이 가족과 광교 호수공원에 갔는데 높은 인공 암벽을 어린이와 아저씨들이 탈때 위험해 보이고,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특히 어린이는 여자인데 무섭지도 않나보다. 나같으면 울었을텐데.....

또 벤치 그네는 정말 재미있었다. 그래서 집에 갈때 아쉬웠다.

화장실도 깨끗해서 더 좋았다.

그리고 그곳에 있는 물고기 새들도 신기했다.

다음에 우리 가족이랑 또 와야겠다.